영광군 방사능방재 주민보호훈련 실시
영광군 방사능방재 주민보호훈련 실시
  • 영광21
  • 승인 2019.09.05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스포티움에서 재난상황 대비

영광군이 3일 영광스포티움 보조체육관에서 한빛3호기 화재발생에 따른 비상상황 발생을 가상한 2019 방사능방재 주민보호집중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군·경·소방·교육청 등 총 10개 기관 300명이 참여해 비상단계별 상황전파, 옥내대피, 교통통제, 방사능오염검사, 구호소 운영 등 주민보호조치를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특히 한빛원전내 청색비상 발령과 동시에 영광군 재난종합상황실에 대책본부를 확대 발족하고 13개 협업부서가 참여해 재난상황 악화로 적색비상이 발령됨에 따라 비상계획구역내 학생과 주민을 구호소로 대피하는 훈련을 진행했다. 
또 구호소로 입소한 주민과 학생을 대상으로 방사능방재장비 체험, 심폐소생술, 방사선영향상담소 등 다양한 체험부스도 운영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훈련을 통해 나타난 미숙한 부분을 보안해 실효성 있는 현장조치행동매뉴얼을 수립하겠다”며 “오는 10월29일 원자력안전위원회 주관으로 실시하는 연합훈련에도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