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행정 대응 바다드림팀 뱃고동 
해양수산행정 대응 바다드림팀 뱃고동 
  • 영광21
  • 승인 2020.07.30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계·전직관료·연구기관 등 
16개 분야 전문가 한자리 

영광군이 변화하는 해양수산행정의 적기 대응을 위해 구성한 <바다드림팀>이 힘찬 시작을 알렸다. 
바다드림팀은 28일 해양관광·해상풍력 등 16개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분과위 간담회를 개최하고 영광군  해양수산행정의 미래 비전 제시 등 정책 방향을 제시해 줄 수 있는 해양수산 관련 전직관료 출신 등 자문그룹과 산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와 정부 정책을 접목할 수 있는 전문가그룹 투트랙으로 운영한다.
바다드림팀은 전문가들간 상호 교류·협력과 정보 교환을 통해 정부 정책에 긴밀히 대응하며 5명 이내로 구성된 분과위에서 칠산바다 관광유람선, 불갑천 어도(고기 길) 설치, 영광해상풍력 주민수용성 방안 등 16개 연구과제를 수행한다.
영광군은 당초 우리나라 해양수산분야 전반의 정책을 주도할 수 있는 학계, 업체, 전직 관료, 국책연구소 등 다양한 분야의 중량감 있는 전문가 인력풀을 확보하고 최종 위원을 확정후, 위촉식 등의 바다드림팀 발대식과 더불어 첫 회의를 당초 3월중 개최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시기를 늦추다가 정부 지침이 사회적 거리 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수준이 낮춰짐에 짐에 따라 7월초 해상풍력 등 현안업무 전문가 회의를 먼저 개최했다. 
김준성 군수는 “정책자문과 소통 강화로 급변하는 해양환경 변화에 대응하고 대내적으로 역량을 키워 영광군 해양수산분야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