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는길 험하다 해도 당당히 맞서겠습니다
가는길 험하다 해도 당당히 맞서겠습니다
  • 영광21
  • 승인 2004.05.2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1번 이장석후보
존경하는 홍농읍민 여러분! 군의회 홍농읍 보궐선거에 입후보 하게된 기호1번 이장석입니다. 우리 홍농읍의 최대 현안문제는 원전수거물 센터를 우리 홍농에 유치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군의 군수께서 유치 신청을 하지 않을 것은 불을 보듯 뻔한 일이며 어느 누구도 나서지 못할 상황입니다.

단 한가지 방법이 있다면 그것은 영광군 의회가 유치 결의를 해야 하는데 우리 지역에서 이번에 선출될 당선자가 그 결의를 유도해내야 합니다. 그 막중한 책임을 완수할 수 있는 경험과 경륜 능력을 갖춘 자가 과연 어떤 후보라고 생각하십니까?

타후보와는 확연히 차이가 나는 저의 경력과 주변여건을 기반으로 영광군 의회가 원전수거물 센터를 우리 홍농에 유치 결의를 할 수 있도록 이 한몸을 바치겠습니다. 그리하여 죽어가는 홍농의 상가를 살려내고 대내·외적으로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는 농·어업 문제도 해결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제가 제2대 의원직에 있을 때 보건소 직원이 매일 매일 혈압 및 당뇨검사등을 무료로 읍사무소와 홍농농협에서 시행토록 했으며 당시 홍농읍에 배정되는 예산을 홍농 단위농협에 예치하게 함으로써 그 이자 소득을 조합원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했습니다.

저 이장석은 군의원 재임기간동안 원전이나 행정관서에 단 한건의 청탁도 해 본 사실이 없습니다. 이 또한 제가 자부하는 것으로써 만일 위 사실이 거짓이라면 읍민여러분께서 저의 낙선운동을 펼쳐주십시오.

앞으로 발전될 우리 홍농의 수준에 걸맞게 웰빙생활의 필수 요건인 종합 스포츠센터의 건립 우리지역의 특성에 맞는 각종 문화행사의 개발 서예 꽃꽂이 컴퓨터 문화강좌 등 여성들의 다양한 문화활동을 위한 여성 문화센터 건립 등도 저 이장석이 우선적으로 추진하고자 합니다.

사람에겐 누구에게나 주어진 길이 있습니다. 꼭 가야 할 길이 있는가 하면 가서는 안될 길도 있습니다. 저 이장석은 여러분과 우리 홍농의 발전을 위해 제가 가야 할 길이라면 그 길이 아무리 멀고 험해도 옆으로 비켜서거나 피하지 않고 당당히 걸어가겠습니다.

▶ 생년월일 : 1952년 4월5일(52세) ▶ 직업 : 회사원 ▶ 학력 : 홍익대 상경대학 3년중퇴 ▶ 경력 : 제2대 영광군의회의원, 홍농읍 발전위원회 고문(현), 영광군 농구협회 회장역임, 사회복지법인난원이사(현), 원전수거물유치위원회 고문(현) ▶ 가족 : 배우자(유), 자녀(3남1녀) ▶ 종교 : 기독교 ▶ 가훈 : 내마음에 부끄러움이 없게 하라 ▶ 생활신조 : 깨끗하고 정직하게 살자 ▶ 취미 : 등산 ▶특기 : 탁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