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귀농산어촌 정착 성공수기 … 귀농인 임세훈씨 ‘우수상’ 
전남 귀농산어촌 정착 성공수기 … 귀농인 임세훈씨 ‘우수상’ 
  • 영광21
  • 승인 2021.11.12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농청년의 희망스토리’ 주제로 앞으로의 비전 펼쳐 

전남도가 올해 처음 추진한 ‘2021년 귀농산어촌 정착 성공사례 수기 공모전’에서 임세훈(45세, 홍시컴퍼니 대표)씨 수기가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전남도는 귀농산어촌을 장려하고 홍보하기 위해 전입 5년 이상된 도내 귀농산어촌을 대상으로 농촌생활 이야기를 듣고자 실시했다. 
시상은 11월30일 개최예정인 ‘2021년 전남도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에서 열린다.
우수상을 수상한 임세훈씨는 ‘귀농청년의 희망스토리’를 주제로 잘나가던 서울생활을 정리하고 영광군으로 귀농하게 된 동기, 정착하면서의 어려움, 앞으로의 비전을 이야기하며 큰 공감대를 샀다. 
그는 수기를 통해 “도시에서 다양한 경험을 한 친구들이 농촌으로 내려와 꿈을 펼치기 시작한다면 농촌은 다채로워질 것이고 젊은 청년들의 시각으로 재해석될 것이다”며 “이런 다채로움과 청년들의 노력으로 농업과 농촌은 21세기 중요한 산업이자 대한민국의 든든한 안식처로 자리매김할 것이다”고 메시지를 전했다.
영광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 수상이 영광군에서 인생 2막을 시작하는 귀농귀촌인들의 희망의 불씨가 될 것이다”며 “아름다운 귀농귀촌 이야기를 많이 발굴해 공감하는 행정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