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지방세 지원
전남도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지방세 지원
  • 영광21
  • 승인 2019.08.08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가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와 관련해 6일 시·군 세정과장 회의를 긴급 개최해 예상되는 피해기업 등에 대한 피해 완화 및 최소화를 위해 지방세 지원을 강화하는 적극행정에 나서기로 했다.
이날 논의된 구체적 지원 방안은 취득세 등 신고세목에 대한 기한 연장, 재산세 등의 부과 또는 부과 후 징수 기한 연장, 하반기 세무조사 대상 기업 등에 대한 조사 연기 등이다.
지방세 지원대상은 일본의 수출규제로 피해를 입은 기업과 농수축산 법인 등이다. 연장 및 유예 기한은 최대 1년이다.
지원은 해당 기업이 시·군 및 도에 지원 요청을 하면 검토·결정·통보의 순으로 이뤄진다.
필요시 직권으로 처리할 계획도 함께 구상중에 있다.
전남도는 피해기업의 지원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시·군 및 지역상공회의소 등과 연계해 긴밀한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본청과 22개 시·군 세무부서에 피해기업 지원 T/F팀을 구성해 지원 내용을 안내하는 등 필요한 후속조치를 신속히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