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위한 소상공인 지원 대책 마련
코로나19 극복 위한 소상공인 지원 대책 마련
  • 영광21
  • 승인 2020.02.21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차보전·중소기업 전시회 지원 등 

영광군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2020년 영광군 소상공인 종합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지역상가 이용하기, 중소기업 전시회 참가지원, 청년창업 및 경영안정자금 지원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시행한다.
대형 유통업체 증가와 온라인·홈쇼핑 구매 등 소비패턴의 변화와 내수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로 인해 경기불황이 가중되면서 관내 자영업자,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직격탄을 맞고 있다.
이에 영광군은 소상공인 기氣 살리기로 민생경제 활력 충전을 전략 목표로 자생력 강화와 성장역량 제고를 위해 지역밀착형 소상공인 종합지원 체계 구축과 소상공인 역량 제고를 위한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비용부담 완화와 사회안전망 확충을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등 장기저리 정책자금을 확대해 금융 부담을 완화하고 소상공인 경영안정을 위해 영광사랑카드 이용 수수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자영업 환경조성을 위해 전통시장 등 소상공인 시설환경 개선, 소상공인 복지서비스 강화와 벤치마킹을 지원하고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남도 등에서 시행하고 있는 각종 제도와 지원시책들을 정리해 소상공인의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내 고장 직접 생산제품 구매하기, 국내·외 전시(박람)회 참가지원, 청년창업 및 경영안정자금 지원 등을 확대 추진해 관내 많은 중소기업에서 혜택을 보도록 할 방침이다.
김준성 군수는 “경기불황과 소비패턴 변화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최근 발생한 코로나19 여파로 지역경제가 크게 위축돼 관내 많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인들께서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며 “군에서도 코로나19 감염예방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온 힘을 다해 군민과 함께 어려운 난관을 극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