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의과대학 설립’ 도민과 함께 ‘환영’
전남도 ‘의과대학 설립’ 도민과 함께 ‘환영’
  • 영광21
  • 승인 2020.07.30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부권 대학병원·서부권 캠퍼스 설치 건의
최상의 의료서비스 제공 기대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23일 “의과대학이 없는 전남도에 의과대학 설립이 사실상 확정돼 200만 도민과 함께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전남도당위원장이 함께 한 가운데 ‘의대정원 확대계획 정부 발표’에 따른 도차원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정부는 의과대학이 없는 지역에 별도로 의과대학 신설을 추진하는 정부계획을 발표했다.
이에 전남도는 정부의 결정을 계기로 100명 정원규모의 의과대학을 성공적으로 설립해 도민의 건강권과 행복권을 지킬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기로 했다.
김 지사는 “전남의 동부권과 서부권에 각각 대학병원과 강의캠퍼스를 설치해 양지역 의대신설의 혜택이 고루 돌아가도록 정부에 이를 강력히 건의하겠다”며 “그동안 도내 의과대학이 없어 매년 타 지역의 상급종합병원으로 치료받은 인원만 80만명으로 의료비 유출도 1조3,000억원에 달해 이용에 따른 어려움”을 호소했다.
그러나 전남에 명실상부한 최신시설의 국립의과대학과 대학병원 설립에 대해 김 지사는 “이제 도민들께서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통해 도민건강을 높이는 획기적인 전환점을 맞게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