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명절 대비 영광사랑상품권 불법유통 점검
추석 명절 대비 영광사랑상품권 불법유통 점검
  • 영광21
  • 승인 2020.09.10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유통 적발시 2,000만원 이하 과태료 부과 

영광군이 추석 명절을 대비해 영광사랑상품권의 불법유통(속칭 ‘상품권 깡’) 예방을 위해 9월부터 11월까지 3달간 영광사랑상품권 불법유통 특별점검반을 운영한다.
영광군은 투자경제과에 <상품권 불법유통 특별점검>을 위한 전담인력을 배치해 개인 및 가맹점을 통한 현금화 행위, 상품권 결제 거부 및 추가금액 요구, 물품거래 없는 상품권 환전 등의 불법유통 행위를 집중 점검하는 동시에 가맹점과 사용자의 준수사항을 홍보해 상품권 건전유통을 유도할 계획이다. 
점검결과 불법유통 사례가 적발될 경우 지난 7월부터 시행된 <지역사랑상품권의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가맹점을 즉각 취소하고 2,0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상품권법 위반행위 조사 거부·방해 또는 기피한 자는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와 함께 관련 기관에 세무조사를 의뢰할 계획이다. 또 불법유통을 통해 얻어진 부당이득에 대해서는 전액 환수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영광군 관계자는 “영광사랑상품권 특별 할인판매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힘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민의 피와 같은 세금으로 운영되고 있다”며 “상품권 할인이 골목상권 회복에 많은 도움이 되므로 이 취지를 긍정적으로 이해하시고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