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감염 대응 외국인 방역대책 강화 
코로나19 감염 대응 외국인 방역대책 강화 
  • 영광21
  • 승인 2021.10.07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군, 방역수칙 안내 … 진단검사·예방접종 참여 독려

영광군이 지난 9월30일 추석 연휴기간 이후 전국적으로 급증하고 있는 외국인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제조업, 농축산업, 어업, 건설업, 서비스업 등 분야별로 외국인 근로자 방역관리 현황을 검토하는 등 외국인의 진단검사 회피 및 백신 예방접종률 저조와 관련해 진단검사율과 예방접종률을 높일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에 현재 시행중인 외국인 고용사업장에 대한 진단검사 의무화 행정명령 이행 여부 조사와 방역실태 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기로 했다. 또 외국인에 대한 방역 사각지대를 파악하고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다양한 외국어로 제작된 안내문 등을 활용해 외국인의 진단검사 및 예방접종 동참을 독려하고 유관 단체와 협조해 미등록 외국인이 진단검사나 예방접종을 받더라도 신상 정보가 출입국관서에 통보되지 않고 출국 조치 등 어떠한 불이익도 없다는 점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김장오 부군수는 “등록 여부와 상관없이 모든 외국인들은 불이익 없이 내국인과 동등하게 진단검사와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며 “외국인들도 엄연히 지역사회의 소중한 구성원이므로 감염 전파 차단을 위해 영광군 방역관리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영광군에 9월말까지 관내 등록·거소 신고 외국인 1,565명 중 1차 접종자는 1,273명(81.3%), 접종완료자는 575명(36.7%)이며 불법체류자 등 미등록 외국인 278명이 접종을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